• 홈
  • 가족친화기업
  • 일·생활균형 지원제도
  • 근로자 지원제도

출산, 육아 부담 줄이기

출산전후 휴가제도

  • 대상 : 임신 중인 여성근로자
  • 기간 : 사업주는 임신 중의 여성에게 출산 전과 출산 후를 통해 90일(다태아는 120일)의 출산전후 휴가를 주어야 합니다. 출산 후에 45일(다태아는 60일) 이상의 기간이 배정되어야 하며, 90일을 연속으로 사용해야 합니다. (근로기준법 제74조제1항)

    *출산 전 44일 + 출산일 1일 + 출산 후 45일

출산전후 휴가 급여 지원

  • 급여 : 최초 60일(다태아는 75일)은 유급휴가이나 고용센터에서 출산전후 휴가 급여*(남녀고용평등법 제18조)를 지급한 경우에는 그 금액이 제외되고 지급됩니다.
    (근로기준법 제74조제4항)
    구분지급기간지원액
    우선지원 대상기업 90일(다태아 120일) 최대 450만원(다태아 최대 600만원)
    대규모기업 30일(다태아 45일) 최대 150만원(다태아 최대 225만원)

유산사산 휴가 및 급여 지원

(휴가) 사용자는 근로자가 유산·사산한 경우로서 그 근로자가 청구하면 유산·사산 휴가를(임신 기간에 따라 5일~90일까지 가능) 주어야 합니다. 단, 휴가기간은 유산·사산한 날부터 계산되므로 늦게 신청하면 그만큼 휴가일수가 단축됩니다.
(급여) 사용자는 출산전후 휴가와 같이 통상임금을 지원해야 합니다.

육아휴직 제도

  • 대상 : 만 8세 이하 또는 초등학교 2학년 이하의 자녀(입양자녀 포함)가 있는 남녀 근로자 모두 (『남녀고용평등과일·가정양립지원에관한법률』제19조제1항)
  • 기간 : 최대 1년(한 자녀에 대하여 남녀 근로자 각각 1년 사용 가능), 1회에 한하여 분할 사용 가능 (법시행령 제19조의4)

육아휴직 급여 지원

  • 첫 3개월: 월 통상임금의 80%(상한 150만원/하한 70만원)
  • 나머지 기간(최대 9개월): 월 통상임금의 40%(상한액 100만원, 하한액 50만원)

아빠육아휴직보너스제

  • 같은 자녀에 대해 엄마와 아빠가 나란히 육아휴직을 사용하면, 아빠의 첫 3개월 육아휴직 급여를 임금 100%로 지원
최종수정일 : ​ 2017-10-31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